미래 철도 DB

초기 ] [ 지역별 ] [ 개통시기별 ]


서울경전철 동북선


▶노선안내

미래철도DB 노선이름

서울경전철 동북선 (舊 월계청량선, 서울지하철 12호선)

사업상황

  계획

사업성격

  신설

영업기관

(주)동북선경전철 (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)

건설기관

(주)동북선경전철 (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)

사업구간(역)

  • 서울시 계획: 왕십리[2,5,분당선, 경의분당선]-동명초교-제기[1]-고려대[6]-종암우체국-종암경찰서-미아삼거리[4]-창문여고-드림랜드-월계2교-월계[1]-하계[7]-대진고-은행4거리~상계역[4][15개역] - 전구간 지하

노선연장

13.34km

노선규격

전기방식

DC 750V

신호방식

 -

배선

  복선

차량

현대로템 철차륜 AGT

개통시기

2024년

관련노선

분당선, 진접선 (서울지하철 4호선 연장)

참고사항

  • BTO 방식 민자사업 30년간
  • 서울시 예전 경전철 계획: 월계청량선 (상계역-청량리역, 청량리역-면목동의 합성노선)
    • 舊  상계동~월계동~청량리역~면목동, 청량리역(1)~사가정역(7)  (19km)
  • 본 노선은 예전 폐기 계획인 왕십리-성북간 12호선 3기 지하철 계획의 부활임
    • 상계동-월계(1)-미아삼거리(4)-고려대(6)-왕십리(경의중앙선, 2호선, 5호선, 분당선)

 

■진행상황

  2001년

'서울특별시 교통정비중기계획'에 포함돼 있는 12개 경전철 노선중 미아삼양선과 월계청량선을 먼저 추진하기로 결정, 2002년부터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예정

  2001/12

  수도권 광역교통망 계획(건설교통부)에 포함

2007년 상반기

(주)SOC 건설엔지니어링 민간사업제안

2007.3.23

(주)동북뉴타운신교통 (경남기업 컨소시엄) 민간사업 제안 (상계동-월계(1)-미아삼거리(4)-고려대(6)-왕십리(경원중앙선, 2호선, 5호선, 분당선))

2007.5

서울시 10개년 도시철도 기본계획(안)에 포함

2007.6.26

서울시 > 본 노선 사업추진 발표

2008.11.26

국토해양부 > 서울시 10개년 도시철도 기본계획(경전철 계획 포함):  중앙도시교통정책심의위원회 심의 후 최종 확정 고시

  • 서울시: 왕십리(1,5,분당선)-동명초교-제기(1)-고려대(6)-종암우체국-종암경찰서-미아삼거리(4)-창문여고-드림랜드-월계2교-월계(1)-하계(7)-대진고-은행4거리~차량기지(노원자동차학원옆) [14개역] - 전구간 지하
  • 12.34km

  '09. 1.14 ~ ’09. 8. 5

  민자사업 적격성조사(공공투자관리센터)

  '09.11. 9

  제3자 제안공고(안) 검토요청(본부→공공투자관리센터)

2010.3.25

한국개발연구원 공공투자관리센터(PIMAC) 민자적격성 재조사, 제3자 공고안 검토 -> 서울시에게 회신

2010.4.1

시의회 동의

2010.5.12

기획재정부 민간투자사업심의위원회 통과

2010.5.20

제3자 제안공고

2010. 5.27

  사업설명회(경남기업 등 38개사 60명 참석)

2010.6.21

  사전자격심사(PQ)에 3개 컨소시엄이 평가서류를 제출

2010.6.24

3개 컨소시엄 모두 사전자격심사 통과

  • 동북뉴타운신교통주식회사(주간사 : 경남기업 (총 9개사)) (최초제안자) - 우진산전 모델
  • 동북선경전철주식회사(주간사 : 현대엠코) - 현대로템 모델
  • 동북경전철주식회사(주간사 : GS건설) - HIC(한국화이바) 모델

2010.9.17

3개 컨소시엄 사업제안서 제출

2010.9.29~10.1

한국개발연구원 공공투자관리센터(PIMAC) > 평가 실시

2010.10.7

서울시 > 동북선 경전철 민자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  - (가칭)동북뉴타운신교통주식회사(경남기업 컨소시엄)

  • 민자제안(경남기업): 12.7km [서울시 계획과 노선은 동일하나 역이 다름] 총 11개역
    • 102역 삭제
    • 105, 106역 대신 중간에 역 추가
    • 110역 삭제
2010.11.29 협상 개시
2013.7.24

서울시 > '서울시 도시철도 종합발전방안'(서울시 도시철도 기본계획 보완)에 포함

  • 기존 계획에서 은행사기러~상계역 연장 (12.34km+1.1km = 13.34km)
  • 4호선(진접선) 환승으로 네트워크 효과 강화

2013. 8. 2

민자협상 추진을 위한 실무자 회의 개최

2013.12. 8

서울시 10개년 도시철도기본계획 변경(안) 수립

2014년 초

협상 재개(기술 분야, 사업성 분야, 교통 분야 등)
※ 수송수요, 요금 등 교통분야는 도시교통본부(교통정책과) 주관하여 협상

2014.2 서울시 -> PIMAC > 민자적격성 재조사 의뢰
2015.1 민자적격성 재조사 완료, 협상 본격 추진
2015년 4월
  • 주간사(경남기업) 기업회생절차 개시 결정(서울중앙지법)
  • 협상 잠정 중단
2015.4~11 서울시 > 우선협상대상자에 대책 요구등 사업 정상화 방안 검토, 추진계획 수립
2015.6.30 국토교통부 > 서울시가 제출한 "서울시 10개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" 고시 공고
2015.12
  • 서울시 > 우선협상대상자인  (주)동북뉴타운신교통 (경남기업 컨소시엄) 지정 취소 처분 추진
    • 12.1. 처분 사전통지
    • 12.15. 우선협상대상자 의견제출
    • 12.30. 처분결정·고지  (제3자 제안공고에서 정한 기본요구조건인 사업수행(재무)능력의 미충족, 자금조달계획의 불확실, 향후 사업 추진 불투명 등 사유로 관계규정에 따라 가칭 동북뉴타운신교통㈜를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취소 )
2015.12.30

서울시 >  차순위 협상대상자인 와 협상 재추진

2016.1

차순위 협상대상자와 협상 개시(kick-off)
   - 차순위협상대상자 : (가칭) 동북선경전철주식회사 (주간사: 현대엔지니어링 (현대앰코 흡수))

2016.3

상계역 연장구간 포함 수정사업계획서 제출

2016.8

기술, 사업성 등 분야별 협상 추진중

2017.7.24 서울시-(주)동북선경전철 > 협상 완료
향후 계획
  • 시 계약심사단 심사
  • KDI 공공투자관리센터검토
  • 실시협약 예고
  • 시 재정계획 심의
  •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사업심의위원회 심의
  • 시의회 보고
  • 2017년말 : 실시협약 체결
  • 2019년 : 착공
  • 2024년 : 개통

 

미래철도DB 해설

  • (2001년) 서울시가 구상하고 있는 12개 경전철 노선중 하나.
    • 특히 월계청량선은 예전에 서울시가 수립했었던 3기 지하철 12호선(왕십리-종암동-미아삼거리-월계동-성북)을 대체하게 된다.
    • 즉 10호선 누락부분 청량리-사가정과 12호선의 누락부분 왕십리-성북을
    • 각각 청량리-신내 경전철과 본 노선이 다시 지원하게 된다.
  • (2007년) 서울시의 새로운 계획에 따라, 동북선 경전철로 추진되고 있다.
    • 예전 지하철 12호선 계획은 분당선 전철과 직결운행 계획이었으나, 본 노선은 경전철이라 분당선과 직결되지는 못한다.
    • 그러나 본 노선과 분당선이 환승으로 연계되면서, 강남과 강북을 빠르게 연결해주게 될 것이다.
    • 또한 평행으로 지나가는 4호선, 6호선, 1호선, 2,5호선 등을 수직이로 이어주면서 강력한 네트워크 효과를 발생시킬 것이다.
  • (2013년) 지역 정치인 공약 등으로 나왔던 은행사거리~상계역 연장이 반영되었다.
    • 외곽이라 수요가 적을 것으로 우려되나, 4호선이 경기도로 연장된 진접선과의 네트워크 효과를 기대해볼 수 있다.
  • (2015년) 경남기업의 워크아웃으로 인하여 사업자 선정 취소하고, 차순위 사업자이던 당시 현대앰코, 현재는 현대엔지니어링과 협상을 다시 시작한다.
    • 또한 그와 함께 4호선 상계역 연장을 추진중이다.
  • (2017년)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과 최종 협상 타결로 이 회사가 사업을 맡게 되었다.
    • 현대로템이 참여하는 컨소시엄이라 차량은 우이신설선이나 인천2호선급 철차륜 AGT 모델이 될 것이다.

(update : 2017/7/25)


사진모음

대형노선도(서울시)

노선안내도 (저작권: 서울시)

서울경전철 동북선

노선안내도 (저작권: 서울시)

노선안내도 (저작권: 서울시)